금주의 베스트 10
1. 스파이더맨
2. 집으로...
3. 위 워 솔저스
4. 결혼은, 미친 짓이다.
5. 울랄라 씨스터즈
6. 스콜피언 킹
7. 재밌는 영화
8. 세렌디피티
9. 블레이드2
10. 케이티
 
영화티켓 실시간 예매
위 워 솔저스(We were Soldiers, 2002년 5월 3일 개봉)

위 워 솔저스(We Were Soldiers)

장르 : 전쟁, 드라마, 액션
감독 : 랜달 월레스(Randall Wallace)
제작 : 브루스 다바(Bruce Davey), 스티븐 맥케비티(Stephan McEveety), 랜달 월레스(Randall Wallace)
각본 : 랜달 월레스(Randall Wallace)
촬영 : 딘 세들러(Dean Semler)
음악 : 닉 글레미 스미스(Nick Glennis-Simith)
편집 : 윌리엄 호이(William Hoy)
미술 : 토마스 샌더스(Thomas E. Sanders)
의상 : 마이클 T. 보이드(Michael T. Boyd)
원작 : 할 무어(Hal Moore), 조셉 L. 갤러웨이(Joesph L. Galloway) <우리는 한때 군인이었다.(We were soldiers and...young)>
출연 : 멜 깁슨(Mel Gibson, 할 무어 중령 역), 베리 페퍼(Berry Pepper, 조 갤러웨이 역), 샘 엘리엇(Sam Elliot, 바질 플럼리 소령 역), 그렉 키니어(Greg Kinner, 브루스 크랜달 소령 역), 메들리 스로우(Madeleine Stove, 줄리 무어 역), 크리스 클라인(Chris Klein, 잭 조지건 소위 역), 조쉬 도허티(Josh Daugherty, 아울렛 역), 케리 러셀(Keri Russell, 바바로 저지건 역), 조쉬 가르시아(Jsu Garcia, 토니 나달 대위 역), 슬로엄 멈센(Sloane Momsen, 세실 무어 역)
제작사 : Icon Entertainment Internation, The Wheelhouse

배급사 : CJ 엔터테인먼트
등급 : 15세 이상 관람가
상영시간 : 138분
제작년도 : 2002년
개봉일 : 2002-5-3
국가 : 미국

생사를 넘나드는 72시간의 전투
내 뒤에 누구도 홀로 남겨두지 않을 것이다!

미국은 베트남과의 전면전을 개시하기에 앞서, 베트남의 지형을 극복하는 방안으로 공수부대를 파견하여 헬기 공습 시험전을 펼친다. 그러나 이 시험 전투의 책임을 하버드 석사 출신의 전략가 할 무어 중령(멜 깁슨(Mel Gibson) 분)에게 맡긴다. 그러나 임무 수행지인 아이드랑 계곡에 대한 사전 검토에 들어간 그는 이곳이 10여년 전, 프랑스 군인들이 몰살당했던 지역으로 일명 죽음의 협곡이라 불린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언제나 그랬듯 자기 생애 마지막 전투가 될 지도 모를 출전에 대비해 아내에게 유언장을 남기고 베트남으로 떠나는 무어 중령.

1965년 11월 14일 일요일 오전 10시 48분

제7기갑부대 1 대대장을 맡은 무어 중령은 395명의 전투 경험이 전무한 어린 부하들을 이끌고 아이드랑 계곡의 X-RAY 지역에 헬기 고공침투를 시작한다. 그러나 이 지역을 점령한 월맹군이 모두 정예요원으로 아군보다 5배나 많다는 사실을 선발대가 모두 희생당한 뒤 알게 된다.

1965년 11월 15일 월요일 오전 2시 30분

오직 헬기를 통해서만 외부와 접촉이 가능한 험준한 협곡, 고통 속에 신음하는 부상자들이 저 총알이 빗발치는 전장에서 하나 둘 그 목숨을 잃어간다. 외부와 완전히 차단된 깊은 밤, 적진에 버려진 군인들에는 두려움이 엄습해오고, 죽음의 그림자가 깊게 깔린 이곳에서 그들은 동료들에 대한 걱정으로 날이 밝을 때까지 잠을 이룰 수 없었다. 한편, 전쟁 리포터로 전지에 들어온 조 갤러웨이(베리 페퍼(Berry Pepper) 분)이 카메라엔 젊은 영혼들이 고통속에 신음하는 모습들이 담겨진다. 그는 카메라가 아닌 총을 들고, 민간인이 아닌 군인으로 전장을 뛰어다니게 된다.

1965년 11월 16일 오후 4시 5분

막강한 화력의 월맹군이 공포에 빠진 미군들을 포위해 들어가자 본부에선 작전의 실패를 인정하고 본대로 귀환하라는 명령을 내린다. 그러나 부하들을 남겨두고 홀로 장을 등질 수 없는 무어 중령은 최후의 수단으로 브로큰 애로우를 외친다.
곧바로 공군의 어마어마한 지상 폭격이 감행되고, 월맹군의 추격로는 봉쇄되지만, 무어 중령의 소대도 폭격의 화염에 희생된다. 아군이 아군을 죽이는 처참한 상황. 그러나 전세는 조금씩 미군에 유리해지기 시작하고...

1965년 11월 17일 오전 1시 00분

무어 중령은 월맹군의 작전을 간파하고, 이를 교란시키는데 성공하면서 최후의 반격을 준비, 마지막 작전 지시를 내린다. 그리고 자신의 목숨조차 장담하지 못하는 전쟁의 포화 속에서 무어 중령은 다시 한번 다짐한다.

이들이 살았건, 죽었건 내 뒤에는 아무도 홀로 남겨두지 않을 것이다.

* 공식홈페이지 : http://www.weweresoliders.com


 
Copyright(c) 2000 All rights reserved Korea.Televi.Net
E-mail : webmaster@televi.net